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마이클 잭슨 앨범 내달 14일 발매
입력 2010.11.05 (07:26) 연합뉴스
지난해 세상을 떠난 마이클 잭슨의 새 앨범이 다음달 팬들에게 선보인다.



잭슨의 유산관리인 측과 소니 뮤직은 4일 `마이클’이라는 제목의 새 앨범이 다음달 14일 발매된다고 발표했다.



이 앨범에는 잭슨이 세상을 떠나기 전 몇년간 녹음한 미발표곡들도 담긴다고 미 언론이 전했다.



이 앨범의 첫 싱글 곡 `브레이킹 뉴스(Breaking News)’는 잭슨이 2007년 뉴저지 주 친구집에서 녹음한 것이다.



노래 `브레이킹 뉴스’는 앨범 발매에 앞서 오는 8일부터 1주일간 마이클잭슨웹사이트(www.michaeljackson.com)를 통해 소개되고, 이 노래의 일부는 5일부터 같은 사이트에서 들을 수 있다.



이번에 발매되는 앨범은 소니뮤직이 지난 3월 잭슨 유산관리인 측과 잭슨의 미발표곡을 포함해 10개 음반판매권을 2억 5천만 달러에 계약하고서 처음 나오는 것이다.
  • 마이클 잭슨 앨범 내달 14일 발매
    • 입력 2010-11-05 07:26:52
    연합뉴스
지난해 세상을 떠난 마이클 잭슨의 새 앨범이 다음달 팬들에게 선보인다.



잭슨의 유산관리인 측과 소니 뮤직은 4일 `마이클’이라는 제목의 새 앨범이 다음달 14일 발매된다고 발표했다.



이 앨범에는 잭슨이 세상을 떠나기 전 몇년간 녹음한 미발표곡들도 담긴다고 미 언론이 전했다.



이 앨범의 첫 싱글 곡 `브레이킹 뉴스(Breaking News)’는 잭슨이 2007년 뉴저지 주 친구집에서 녹음한 것이다.



노래 `브레이킹 뉴스’는 앨범 발매에 앞서 오는 8일부터 1주일간 마이클잭슨웹사이트(www.michaeljackson.com)를 통해 소개되고, 이 노래의 일부는 5일부터 같은 사이트에서 들을 수 있다.



이번에 발매되는 앨범은 소니뮤직이 지난 3월 잭슨 유산관리인 측과 잭슨의 미발표곡을 포함해 10개 음반판매권을 2억 5천만 달러에 계약하고서 처음 나오는 것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