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개발 이권 개입 조직폭력배 영장 신청
입력 2010.11.05 (09:10) 사회
부산경찰청 광역수사대는 부동산 개발 이권에 개입한 혐의 등으로 폭력조직 '김해유태파' 고문 42살 배모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배 씨는 지난해 6월 부산광역시 기장군에서 부동산 개발업자 55살 오모 씨에게서 기장군 장안읍 일대 임야의 인허가와 관련한 청탁과 함께 천만 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배 씨는 또 지난 2008년부터 한 당구장 업주 41살 박모 씨를 상습적으로 폭행하고 협박해 천 2백여만 원을 빼앗는 등 자영업자들을 상습적으로 갈취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 개발 이권 개입 조직폭력배 영장 신청
    • 입력 2010-11-05 09:10:03
    사회
부산경찰청 광역수사대는 부동산 개발 이권에 개입한 혐의 등으로 폭력조직 '김해유태파' 고문 42살 배모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배 씨는 지난해 6월 부산광역시 기장군에서 부동산 개발업자 55살 오모 씨에게서 기장군 장안읍 일대 임야의 인허가와 관련한 청탁과 함께 천만 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배 씨는 또 지난 2008년부터 한 당구장 업주 41살 박모 씨를 상습적으로 폭행하고 협박해 천 2백여만 원을 빼앗는 등 자영업자들을 상습적으로 갈취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