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자동차’ 진전시 한미 FTA 타결 시사
입력 2010.11.05 (10:22) 수정 2010.11.05 (16:05) 국제
미국 백악관은 자동차 문제에 대한 진전이 있을 경우 한미 FTA가 합의에 이를 수 있음을 시사했습니다.

로버트 깁스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한미 FTA 합의가 오바마 대통령의 방한 중 발표될 수 있냐는 질문에 협상에 달려 있다고 답했습니다.

그러면서, 오바마 대통령이 자동차 업계와 자동차 산업 근로자들에게 좀 더 나은 협상이 됐다고 느낀다면 FTA 협정을 지지할 수 있다며 그렇지 않다면 더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 美, ‘자동차’ 진전시 한미 FTA 타결 시사
    • 입력 2010-11-05 10:22:40
    • 수정2010-11-05 16:05:19
    국제
미국 백악관은 자동차 문제에 대한 진전이 있을 경우 한미 FTA가 합의에 이를 수 있음을 시사했습니다.

로버트 깁스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한미 FTA 합의가 오바마 대통령의 방한 중 발표될 수 있냐는 질문에 협상에 달려 있다고 답했습니다.

그러면서, 오바마 대통령이 자동차 업계와 자동차 산업 근로자들에게 좀 더 나은 협상이 됐다고 느낀다면 FTA 협정을 지지할 수 있다며 그렇지 않다면 더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