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0 서울 G20 정상회의
경찰, G20 대비 “갑호비상” 내일 돌입
입력 2010.11.05 (22:10) 사회
경찰이 내일부터 G20 정상회의에 대비한 "갑호비상" 체제로 비상근무에 들어갑니다.

갑호비상은 가장 높은 수준의 경찰 대응태세로 동원가능한 모든 경찰인력이 비상근무에 돌입하며 행사 다음날인 13일까지 8일간 계속됩니다.

경찰청은 이 기간 코엑스 등 G20 행사장 주변에 사상 최대인 5만여 명의 경력을 동원해 철통 같은 경비태세를 갖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경찰청은 이와 함께 갑호비상 기간 대규모 경찰력이 서울에 집중되면서 지역에서 치안 공백이 생길 수 있다고 보고 전국 경찰관서에 기본 근무를 철저히 할 것을 지시했습니다.
  • 경찰, G20 대비 “갑호비상” 내일 돌입
    • 입력 2010-11-05 22:10:07
    사회
경찰이 내일부터 G20 정상회의에 대비한 "갑호비상" 체제로 비상근무에 들어갑니다.

갑호비상은 가장 높은 수준의 경찰 대응태세로 동원가능한 모든 경찰인력이 비상근무에 돌입하며 행사 다음날인 13일까지 8일간 계속됩니다.

경찰청은 이 기간 코엑스 등 G20 행사장 주변에 사상 최대인 5만여 명의 경력을 동원해 철통 같은 경비태세를 갖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경찰청은 이와 함께 갑호비상 기간 대규모 경찰력이 서울에 집중되면서 지역에서 치안 공백이 생길 수 있다고 보고 전국 경찰관서에 기본 근무를 철저히 할 것을 지시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