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메르켈-박근혜 前 대표, ‘통일 문제’ 논의
입력 2010.11.12 (08:06) 수정 2010.11.12 (16:21)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서울 G-20 정상회의 참석차 방한한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어제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와 만나 통일 문제 등 현안을 논의했습니다.

곽희섭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독일 최초 여성 총리로서 재선에 성공한 메르켈 총리가 한나라당 유력 대선 주자인 박근혜 전 대표와 만났습니다.

메르켈 총리가 이화여대에서 명예박사학위를 받는 자리에 박 전 대표를 초청하면서 이뤄진 만남.

박 전 대표는 먼저 통일을 이룬 독일이 선배로서 우리 통일을 위해 많은 지지와 지원을 해 줄 것을 호소했고, 메르켈 총리는 우리 통일을 바란다며 지지를 약속했습니다.

<녹취>박근혜(한나라당 전 대표) : "통일에 대해서 지원을 바란다는 이야기를 했구요, 총리께서도 통일이 잘 되기를 바란다는 말씀을 했었다."

여성으로서 야당 대표를 지냈다는 공통점이 있는 메르켈 총리와 박 전 대표는 10년 전부터 친분을 쌓아왔습니다.

<인터뷰>박근혜(한나라당 전 대표) : "야당 대표때 만난 적도 있고, 4년전에는 바쁜 날이었는데 그때도 만난 적 있다."

20여분간 진행된 만남 마무리에 메르켈 총리는 박 전 대표에게 "개인적으로도 좋은 일이 있기를 바란다"는 덕담도 건냈습니다.

박 전 대표는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감세 철회 문제에 대해서는 조만간 국회 상임위에서 입장을 밝히겠다고 말했습니다.

KBS 뉴스 곽희섭입니다.
  • 메르켈-박근혜 前 대표, ‘통일 문제’ 논의
    • 입력 2010-11-12 08:06:11
    • 수정2010-11-12 16:21:06
    뉴스광장
<앵커 멘트>

서울 G-20 정상회의 참석차 방한한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어제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와 만나 통일 문제 등 현안을 논의했습니다.

곽희섭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독일 최초 여성 총리로서 재선에 성공한 메르켈 총리가 한나라당 유력 대선 주자인 박근혜 전 대표와 만났습니다.

메르켈 총리가 이화여대에서 명예박사학위를 받는 자리에 박 전 대표를 초청하면서 이뤄진 만남.

박 전 대표는 먼저 통일을 이룬 독일이 선배로서 우리 통일을 위해 많은 지지와 지원을 해 줄 것을 호소했고, 메르켈 총리는 우리 통일을 바란다며 지지를 약속했습니다.

<녹취>박근혜(한나라당 전 대표) : "통일에 대해서 지원을 바란다는 이야기를 했구요, 총리께서도 통일이 잘 되기를 바란다는 말씀을 했었다."

여성으로서 야당 대표를 지냈다는 공통점이 있는 메르켈 총리와 박 전 대표는 10년 전부터 친분을 쌓아왔습니다.

<인터뷰>박근혜(한나라당 전 대표) : "야당 대표때 만난 적도 있고, 4년전에는 바쁜 날이었는데 그때도 만난 적 있다."

20여분간 진행된 만남 마무리에 메르켈 총리는 박 전 대표에게 "개인적으로도 좋은 일이 있기를 바란다"는 덕담도 건냈습니다.

박 전 대표는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감세 철회 문제에 대해서는 조만간 국회 상임위에서 입장을 밝히겠다고 말했습니다.

KBS 뉴스 곽희섭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