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증시, 긴축 우려에 14개월 만에 최대 급락
입력 2010.11.12 (17:31) 수정 2010.11.12 (17:40) 국제
추가 기준금리 인상이 단행될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되며 중국 증시가 14개월만에 가장 큰 폭으로 떨어졌습니다.
오늘 상하이종합지수는 어제 대비 162 포인트, 5.16% 급락한 2,985로 거래를 마쳤고, 선전성분지수는 958 포인트, 7% 폭락한 12,726로 장을 마쳤습니다.

상하이지수는 2009년 8월31일 이후 하루 기준 최대 낙폭을 기록했습니다. 오늘 급락은 중국이 지급준비율을 인상한 데 이어 이번 주말쯤 기준금리를 추가로 올릴 것이란 관측이 반영된 것으로 분석됩니다.
  • 中 증시, 긴축 우려에 14개월 만에 최대 급락
    • 입력 2010-11-12 17:31:36
    • 수정2010-11-12 17:40:42
    국제
추가 기준금리 인상이 단행될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되며 중국 증시가 14개월만에 가장 큰 폭으로 떨어졌습니다.
오늘 상하이종합지수는 어제 대비 162 포인트, 5.16% 급락한 2,985로 거래를 마쳤고, 선전성분지수는 958 포인트, 7% 폭락한 12,726로 장을 마쳤습니다.

상하이지수는 2009년 8월31일 이후 하루 기준 최대 낙폭을 기록했습니다. 오늘 급락은 중국이 지급준비율을 인상한 데 이어 이번 주말쯤 기준금리를 추가로 올릴 것이란 관측이 반영된 것으로 분석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