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립수목원, 태풍 피해목 땔감으로 지원
입력 2010.11.13 (07:20) 사회
산림청 국립수목원은 태풍 '곤파스'의 영향으로 부러지거나 훼손된 나무를 경기도 포천과 남양주 지역 저소득층 가정 10곳에 땔감으로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에 전달된 나무는 5톤 트럭 23대 분량으로, 지난 9월 태풍 곤파스가 상륙했을 때 국립수목원이 관리하는 산림에서는 2천백여 그루의 나무가 뿌리째 뽑히거나 부러졌습니다.
  • 국립수목원, 태풍 피해목 땔감으로 지원
    • 입력 2010-11-13 07:20:46
    사회
산림청 국립수목원은 태풍 '곤파스'의 영향으로 부러지거나 훼손된 나무를 경기도 포천과 남양주 지역 저소득층 가정 10곳에 땔감으로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에 전달된 나무는 5톤 트럭 23대 분량으로, 지난 9월 태풍 곤파스가 상륙했을 때 국립수목원이 관리하는 산림에서는 2천백여 그루의 나무가 뿌리째 뽑히거나 부러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