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스위스 중앙은행 9월 말까지 87억 달러 손실
입력 2010.11.13 (07:37) 국제
스위스 중앙은행은 스위스프랑의 가치 상승에 따른 환손실 등의 영향으로 올해 1월부터 9월 말까지 85억 스위스프랑, 87억2천만 달러의 손실을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스위스 중앙은행은 스위스프랑 가치 상승으로 순수하게 모두 212억 스위스프랑, 218억 달러 상당의 손실을 입었으나, 외환 투자 수익과 금값 급등, 스위스 최대은행 UBS에 지원된 안정화 기금 수익 등이 실적에 긍정적 영향을 미쳤다고 밝혔습니다.
  • 스위스 중앙은행 9월 말까지 87억 달러 손실
    • 입력 2010-11-13 07:37:38
    국제
스위스 중앙은행은 스위스프랑의 가치 상승에 따른 환손실 등의 영향으로 올해 1월부터 9월 말까지 85억 스위스프랑, 87억2천만 달러의 손실을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스위스 중앙은행은 스위스프랑 가치 상승으로 순수하게 모두 212억 스위스프랑, 218억 달러 상당의 손실을 입었으나, 외환 투자 수익과 금값 급등, 스위스 최대은행 UBS에 지원된 안정화 기금 수익 등이 실적에 긍정적 영향을 미쳤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