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소비심리지수 3개월 만에 첫 상승
입력 2010.11.13 (07:37) 국제
미국 소비자들의 소비심리를 나타내는 지수가 3개월만에 상승세로 돌아서 고용과 임금 상승에 대한 전망이 밝아졌음을 시사했습니다.

로이터/미시간대가 발표한 11월 소비심리지수 예비치는 69.3으로 지난 10월의 67.7보다 상승했으며, 지난 6월 이후 5개월만에 가장 높은 수준을 보였습니다.

향후 소비지출의 향방을 가늠해볼 수 있는 기대지수는 지난 10월의 61.9에서 62.7로 올랐고 현 상황을 나타내는 지수도 76.6에서 79.7로 상승했습니다.
  • 美 소비심리지수 3개월 만에 첫 상승
    • 입력 2010-11-13 07:37:45
    국제
미국 소비자들의 소비심리를 나타내는 지수가 3개월만에 상승세로 돌아서 고용과 임금 상승에 대한 전망이 밝아졌음을 시사했습니다.

로이터/미시간대가 발표한 11월 소비심리지수 예비치는 69.3으로 지난 10월의 67.7보다 상승했으며, 지난 6월 이후 5개월만에 가장 높은 수준을 보였습니다.

향후 소비지출의 향방을 가늠해볼 수 있는 기대지수는 지난 10월의 61.9에서 62.7로 올랐고 현 상황을 나타내는 지수도 76.6에서 79.7로 상승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