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양주시, 설해 취약 지역 집중 관리
입력 2010.11.13 (07:37) 사회
경기도 남양주시는 오는 15일부터 내년 3월까지를 설해 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주요 도로 34개 노선과 고갯길 등 설해 취약지역 48곳을 집중 관리하기로 했습니다.

특히 천마산 시립공원 주차장, 오남 체육공원 입구 등 시내 8곳을 제설작업 기지로 정하고 대책 기간 동안 자재와 장비를 상시 대기시킬 계획입니다.

남양주시는 앞서 염화칼슘 2천 톤과 제설 모래를 확보하는 한편 굴착기와 덤프트럭 등 제설장비 87대에 대한 점검을 마쳤습니다.
  • 남양주시, 설해 취약 지역 집중 관리
    • 입력 2010-11-13 07:37:47
    사회
경기도 남양주시는 오는 15일부터 내년 3월까지를 설해 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주요 도로 34개 노선과 고갯길 등 설해 취약지역 48곳을 집중 관리하기로 했습니다.

특히 천마산 시립공원 주차장, 오남 체육공원 입구 등 시내 8곳을 제설작업 기지로 정하고 대책 기간 동안 자재와 장비를 상시 대기시킬 계획입니다.

남양주시는 앞서 염화칼슘 2천 톤과 제설 모래를 확보하는 한편 굴착기와 덤프트럭 등 제설장비 87대에 대한 점검을 마쳤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