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외교부 “중국에 심각한 우려 전달”…“中, 비핵화 목표 일치”
입력 2010.11.23 (11:08) 수정 2010.11.23 (11:37) 정치
vd

vd

어제 중국을 방문한 위성락 외교통상부 한반도 평화교섭본부장이 우다웨이 중국 한반도 특별대표와 만나 북한의 원심분리기 공개와 관련해 심각한 우려를 전달했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어제 위성락 본부장이 우다웨이 특별대표와 만나 최근 공개된 북한의 영변 경수로 건설과 우라늄 농축 프로그램 활동에 대해 앞으로의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면서 이 같이 말했습니다.

또, 한국과 중국 양국은 6자 회담 재개를 위해서는 여건 조성이 필요하다는 데 공감하고 앞으로 외교적인 노력을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중국 측의 반응에 대해서는 아직 구체적으로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우리 정부의 입장과 크게 다르지는 않았던 것으로 알고 있으며 중국도 북한의 비핵화 목표에 대해서는 우리와 인식을 같이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위 본부장은 오늘 주중 미국대사와 만나 북핵 문제 등에 대해 협의했으며 오후에는 주중대사관 관계자들과 만날 계획입니다.
  • 외교부 “중국에 심각한 우려 전달”…“中, 비핵화 목표 일치”
    • 입력 2010-11-23 11:08:10
    • 수정2010-11-23 11:37:40
    정치

vd

어제 중국을 방문한 위성락 외교통상부 한반도 평화교섭본부장이 우다웨이 중국 한반도 특별대표와 만나 북한의 원심분리기 공개와 관련해 심각한 우려를 전달했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어제 위성락 본부장이 우다웨이 특별대표와 만나 최근 공개된 북한의 영변 경수로 건설과 우라늄 농축 프로그램 활동에 대해 앞으로의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면서 이 같이 말했습니다.

또, 한국과 중국 양국은 6자 회담 재개를 위해서는 여건 조성이 필요하다는 데 공감하고 앞으로 외교적인 노력을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중국 측의 반응에 대해서는 아직 구체적으로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우리 정부의 입장과 크게 다르지는 않았던 것으로 알고 있으며 중국도 북한의 비핵화 목표에 대해서는 우리와 인식을 같이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위 본부장은 오늘 주중 미국대사와 만나 북핵 문제 등에 대해 협의했으며 오후에는 주중대사관 관계자들과 만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