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건설업체 돈 뜯은 환경단체 회원·기자 구속
입력 2010.11.23 (17:09) 사회
경기경찰청 제2청은 포천지역 건설 업체들을 대상으로 법규 위반 사항을 고발하겠다고 협박해 돈을 뜯어낸 혐의로 환경단체 회원 유모씨와 인터넷 언론사 기자 이 모씨를 구속했습니다.

환경단체 회원 유 씨는 지난해 10월 모 골재채취 업체 사무실로 찾아가 골재 채취작업중 비산먼지가 날리는 사진을 제시하며 모두 50여 차례에 걸쳐 4백 6십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모 인터넷 언론사 기자인 이 씨는 올해 4월 한 건설업체 사무실에 찾아가 폐기물 운반 차량을 따라다니며 찍은 사진을 제시하며 기사화할 것처럼 협박해 20만원을 뜯어내는 등, 최근까지 10여 차례에 걸쳐 360만 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건설업체 돈 뜯은 환경단체 회원·기자 구속
    • 입력 2010-11-23 17:09:34
    사회
경기경찰청 제2청은 포천지역 건설 업체들을 대상으로 법규 위반 사항을 고발하겠다고 협박해 돈을 뜯어낸 혐의로 환경단체 회원 유모씨와 인터넷 언론사 기자 이 모씨를 구속했습니다.

환경단체 회원 유 씨는 지난해 10월 모 골재채취 업체 사무실로 찾아가 골재 채취작업중 비산먼지가 날리는 사진을 제시하며 모두 50여 차례에 걸쳐 4백 6십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모 인터넷 언론사 기자인 이 씨는 올해 4월 한 건설업체 사무실에 찾아가 폐기물 운반 차량을 따라다니며 찍은 사진을 제시하며 기사화할 것처럼 협박해 20만원을 뜯어내는 등, 최근까지 10여 차례에 걸쳐 360만 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