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휴전 이후 첫 직접 포격’ 북한 의도는?
입력 2010.11.24 (08:04)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의 해안포 공격에 대해 우리 군은 즉각적인 대응을 했는데요, 6.25 이후 전시 상태에 준하는 첫 교전입니다.

북한의 도발 의도에 대해서도 다양한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박지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북한군이 우리 영토를 포로 직접 사격한 것은 휴전 협정 체결 이후 이번이 처음입니다.

군 뿐만 아니라 민간인이 목표가 된 점, 해안포를 백여발이나 대량 발사한 점도 우발적인 도발이 아닌 계획적인 공격이라는게 군 당국의 판단입니다.

<녹취> 이홍기(중장/합참 작전본부장) : “유엔헌장과 남북 불가침 조약을 어긴 계획과 의도를 갖고 자행한 '공격' 행위..”

우리군도 즉각 대응 사격을 했고, 국지 도발에 대비한 최고경계태세인 '진돗개 하나'를 발령해 추가 도발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천안함 사건과 마찬가지로 이번 도발 역시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직접 지시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녹취> 김희상(전 비상기획위원회 위원장) : “계획된 도발은 최고(지도자인) 김정일 수준의 허락 없이는 북한 시스템상 못할 겁니다”

도발을 자행한 배경에는 남북 관계와 대미 관계의 교착 국면을 흔들어 보려는 의도가 깔려 있다고 전문가들은 분석합니다.

우라늄 농축 시설 공개라는 초강수에도 한미 양국이 기조를 바꾸지 않고 있기 때문입니다.

또 한반도 긴장 고조를 통해 후계 체제 구축을 공고히 하고, 부담스러운 천안함 사건을 더 큰 사건을 일으켜 덮어버리려는 의도도 내포돼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박지은입니다.
  • ‘휴전 이후 첫 직접 포격’ 북한 의도는?
    • 입력 2010-11-24 08:04:35
    뉴스광장
<앵커 멘트>

북한의 해안포 공격에 대해 우리 군은 즉각적인 대응을 했는데요, 6.25 이후 전시 상태에 준하는 첫 교전입니다.

북한의 도발 의도에 대해서도 다양한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박지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북한군이 우리 영토를 포로 직접 사격한 것은 휴전 협정 체결 이후 이번이 처음입니다.

군 뿐만 아니라 민간인이 목표가 된 점, 해안포를 백여발이나 대량 발사한 점도 우발적인 도발이 아닌 계획적인 공격이라는게 군 당국의 판단입니다.

<녹취> 이홍기(중장/합참 작전본부장) : “유엔헌장과 남북 불가침 조약을 어긴 계획과 의도를 갖고 자행한 '공격' 행위..”

우리군도 즉각 대응 사격을 했고, 국지 도발에 대비한 최고경계태세인 '진돗개 하나'를 발령해 추가 도발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천안함 사건과 마찬가지로 이번 도발 역시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직접 지시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녹취> 김희상(전 비상기획위원회 위원장) : “계획된 도발은 최고(지도자인) 김정일 수준의 허락 없이는 북한 시스템상 못할 겁니다”

도발을 자행한 배경에는 남북 관계와 대미 관계의 교착 국면을 흔들어 보려는 의도가 깔려 있다고 전문가들은 분석합니다.

우라늄 농축 시설 공개라는 초강수에도 한미 양국이 기조를 바꾸지 않고 있기 때문입니다.

또 한반도 긴장 고조를 통해 후계 체제 구축을 공고히 하고, 부담스러운 천안함 사건을 더 큰 사건을 일으켜 덮어버리려는 의도도 내포돼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박지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