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류스타 130명 태국 자선행사에 애장품 기증
입력 2010.11.24 (10:49) 연합뉴스
이민호, 이준기 등 한류 스타들이 태국에서 열리는 자선행사에 애장품을 기증했다고 한-태교류센터(KTCC)가 24일 밝혔다.



배우 이민호, 이준기, 이정재, 이다해, 하정우, 김선아, 김래원, 조현재, 공유와 개그맨 강호동, 이수근, 그룹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 브라운아이드걸스, 동방신기의 멤버 등 한국 연예인 130여 명은 오는 30일부터 방콕에서 열리는 ’코리아 페스티벌 2010’ 자선행사에 애장품을 기증했다.



’겨울연가’, ’가을동화’의 윤석호 PD와 ’풀하우스’의 표민수 PD 등 한류 붐을 일으킨 드라마 연출자들도 기증에 합류했다.



주태국 한국대사관과 KTCC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태국군의 한국전쟁 참전 60주년을 기념하고 최근 홍수 피해를 입은 300만 수재민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KTCC는 "2006년 이후 최근 4년 간 150편이 넘는 한국 드라마가 방송되며 한류가 최정점에 이른 태국에서 130명이 넘는 연예인들이 동시에 자선바자에 나서는 것은 유례가 없는 일"이라며 "스타들의 애장품은 1주일 간 전시된 뒤 판매금 전액을 태국 수재민돕기본부에 전달한다"고 밝혔다.
  • 한류스타 130명 태국 자선행사에 애장품 기증
    • 입력 2010-11-24 10:49:17
    연합뉴스
이민호, 이준기 등 한류 스타들이 태국에서 열리는 자선행사에 애장품을 기증했다고 한-태교류센터(KTCC)가 24일 밝혔다.



배우 이민호, 이준기, 이정재, 이다해, 하정우, 김선아, 김래원, 조현재, 공유와 개그맨 강호동, 이수근, 그룹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 브라운아이드걸스, 동방신기의 멤버 등 한국 연예인 130여 명은 오는 30일부터 방콕에서 열리는 ’코리아 페스티벌 2010’ 자선행사에 애장품을 기증했다.



’겨울연가’, ’가을동화’의 윤석호 PD와 ’풀하우스’의 표민수 PD 등 한류 붐을 일으킨 드라마 연출자들도 기증에 합류했다.



주태국 한국대사관과 KTCC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태국군의 한국전쟁 참전 60주년을 기념하고 최근 홍수 피해를 입은 300만 수재민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KTCC는 "2006년 이후 최근 4년 간 150편이 넘는 한국 드라마가 방송되며 한류가 최정점에 이른 태국에서 130명이 넘는 연예인들이 동시에 자선바자에 나서는 것은 유례가 없는 일"이라며 "스타들의 애장품은 1주일 간 전시된 뒤 판매금 전액을 태국 수재민돕기본부에 전달한다"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