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
‘폭력 논란’ 볼링 대표 감독, 엄중 경고
입력 2010.11.24 (11:38) 연합뉴스
아시안게임 경기 도중 선수에게 폭력을 행사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던 볼링 감독이 엄중 경고를 받았다.



아시안게임 한국선수단은 24일 오전 광저우선수촌에서 강도인 볼링 감독에 대한 상벌위원회를 열고 국제대회에서 물의를 일으킨 점과 선수 지도방식 개선 필요성에 주의를 환기시키기 위해 엄중 경고 조치했다.



강도인 감독은 지난 22일 경기 도중 여러 사람들이 보는 앞에서 선수에게 욕설을 하고 때렸다는 보도가 나와 논란이 일었다.



한국선수단은 언론 보도 이후 긴급하게 진상조사위원회를 구성해 강도인 감독과 선수, 대한볼링협회 전무이사, 김성수 코치, 태국 볼링팀 감독, 언론 관계자 등을 면담 조사한 결과 `저조한 경기력의 집중력을 높이기 위한 행위로 감정적이고 의도적인 폭력행위라고 보기 힘들다’는 결론을 내렸다.



다만 상벌위는 두 손으로 뺨을 치고 자세를 바로잡아 주기 위한 신체 접촉 행위가 주관적인 관점에서 폭력 행위로 비춰질 수 있고, 격한 용어를 사용한 점이 인정돼 엄중 경고를 내렸다.



또한 대한볼링협회에는 국가대표 지도자 관리 책임을 물어 기관 경고 를 줬다.
  • ‘폭력 논란’ 볼링 대표 감독, 엄중 경고
    • 입력 2010-11-24 11:38:15
    연합뉴스
아시안게임 경기 도중 선수에게 폭력을 행사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던 볼링 감독이 엄중 경고를 받았다.



아시안게임 한국선수단은 24일 오전 광저우선수촌에서 강도인 볼링 감독에 대한 상벌위원회를 열고 국제대회에서 물의를 일으킨 점과 선수 지도방식 개선 필요성에 주의를 환기시키기 위해 엄중 경고 조치했다.



강도인 감독은 지난 22일 경기 도중 여러 사람들이 보는 앞에서 선수에게 욕설을 하고 때렸다는 보도가 나와 논란이 일었다.



한국선수단은 언론 보도 이후 긴급하게 진상조사위원회를 구성해 강도인 감독과 선수, 대한볼링협회 전무이사, 김성수 코치, 태국 볼링팀 감독, 언론 관계자 등을 면담 조사한 결과 `저조한 경기력의 집중력을 높이기 위한 행위로 감정적이고 의도적인 폭력행위라고 보기 힘들다’는 결론을 내렸다.



다만 상벌위는 두 손으로 뺨을 치고 자세를 바로잡아 주기 위한 신체 접촉 행위가 주관적인 관점에서 폭력 행위로 비춰질 수 있고, 격한 용어를 사용한 점이 인정돼 엄중 경고를 내렸다.



또한 대한볼링협회에는 국가대표 지도자 관리 책임을 물어 기관 경고 를 줬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