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흥국·이정, 연평도 전사자 조문
입력 2010.11.24 (18:03) 연합뉴스
가수 김흥국, 이정 등 해병대 출신 연예인들이 24일 저녁 경기도 성남 국군수도병원을 방문, 연평도 전사 장병을 조문했다.



김흥국은 이날 연합뉴스와의 전화 통화에서 "양 아들인 이정과 함께 지금 병원으로 가는 길"이라며 "어제 라디오를 진행하다가 북한군의 연평도 도발 소식을 듣고 분통이 터졌다.



나라를 위해 20대 꽃다운 나이에 희생된 장병들 생각에 마음이 미어진다. 빈소에서 유족들을 직접 만나 위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1년에 한두차례 위문 공연 차 연평도와 백령도를 방문해 그곳 상황을 잘 안다"며 "해병대 장병들은 그곳에서 혹독한 훈련을 받으며 북한 코앞을 지킨다.



1계급 특진에 훈장 주면 뭐하나, 사람이 죽었는데. 온 국민이 장병들의 희생을 결코 잊어선 안된다"고 덧붙였다.



해병대 특수수색대 출신인 배우 정석원도 영화 '사물의 비밀' 촬영을 마치는데로 빈소를 찾을 예정이다.



정석원은 미니홈피에 "너무 화가 난다. 전쟁은 절대. 생각할수록 분하다. 두 해병 후배님들 명복을 빈다"는 글을 올렸다.



이밖에도 해병대 출신인 배우 최필립, 개그맨 임혁필 등도 트위터를 통해 조의를 표했다.



최필립은 "사랑하는 후임병 두명이 전사했다"며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붉은 명찰 해병대원들의 명복을 빈다"고, 임혁필은 "전역한 지 15년이 됐지만 같은 해병이기에 더욱 더 마음이 아프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는 애도의 글을 남겼다.
  • 김흥국·이정, 연평도 전사자 조문
    • 입력 2010-11-24 18:03:04
    연합뉴스
가수 김흥국, 이정 등 해병대 출신 연예인들이 24일 저녁 경기도 성남 국군수도병원을 방문, 연평도 전사 장병을 조문했다.



김흥국은 이날 연합뉴스와의 전화 통화에서 "양 아들인 이정과 함께 지금 병원으로 가는 길"이라며 "어제 라디오를 진행하다가 북한군의 연평도 도발 소식을 듣고 분통이 터졌다.



나라를 위해 20대 꽃다운 나이에 희생된 장병들 생각에 마음이 미어진다. 빈소에서 유족들을 직접 만나 위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1년에 한두차례 위문 공연 차 연평도와 백령도를 방문해 그곳 상황을 잘 안다"며 "해병대 장병들은 그곳에서 혹독한 훈련을 받으며 북한 코앞을 지킨다.



1계급 특진에 훈장 주면 뭐하나, 사람이 죽었는데. 온 국민이 장병들의 희생을 결코 잊어선 안된다"고 덧붙였다.



해병대 특수수색대 출신인 배우 정석원도 영화 '사물의 비밀' 촬영을 마치는데로 빈소를 찾을 예정이다.



정석원은 미니홈피에 "너무 화가 난다. 전쟁은 절대. 생각할수록 분하다. 두 해병 후배님들 명복을 빈다"는 글을 올렸다.



이밖에도 해병대 출신인 배우 최필립, 개그맨 임혁필 등도 트위터를 통해 조의를 표했다.



최필립은 "사랑하는 후임병 두명이 전사했다"며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붉은 명찰 해병대원들의 명복을 빈다"고, 임혁필은 "전역한 지 15년이 됐지만 같은 해병이기에 더욱 더 마음이 아프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는 애도의 글을 남겼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