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예멘서 종교행사 중 자살폭탄…16명 사망
입력 2010.11.24 (19:28) 국제
예멘 북서부 알-즈와프 지역에서 열린 시아파 종교 행사 중 자살 폭탄 공격이 발생해 16명이 숨지고 수십 명이 다쳤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예멘 정부 관리는 시아파 무슬림들이 '알-가디르'라는 기념일을 맞아 행진하는 중 폭탄을 실은 차량이 행렬을 덮치면서 폭발이 일어났다고 밝혔습니다.

알-즈와프 지역은 예멘 시아파 알-후티 반군의 본거지 중 하나로, 사망자들은 반군 추종 세력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방 부족 지도자들은 이번 공격이 알-카에다를 추종하는 수니파 무장 조직의 소행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예멘서 종교행사 중 자살폭탄…16명 사망
    • 입력 2010-11-24 19:28:51
    국제
예멘 북서부 알-즈와프 지역에서 열린 시아파 종교 행사 중 자살 폭탄 공격이 발생해 16명이 숨지고 수십 명이 다쳤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예멘 정부 관리는 시아파 무슬림들이 '알-가디르'라는 기념일을 맞아 행진하는 중 폭탄을 실은 차량이 행렬을 덮치면서 폭발이 일어났다고 밝혔습니다.

알-즈와프 지역은 예멘 시아파 알-후티 반군의 본거지 중 하나로, 사망자들은 반군 추종 세력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방 부족 지도자들은 이번 공격이 알-카에다를 추종하는 수니파 무장 조직의 소행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