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호경, ‘생초리’ 팜므파탈로 브라운관 복귀
입력 2010.12.01 (11:14) 수정 2010.12.01 (11:22) 연합뉴스
’대마초 파문’으로 2006년 연예계를 떠났던 고호경이 tvN 드라마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생초리’로 복귀한다.



1일 tvN에 따르면 고호경은 이 드라마에서 서울에서 온 신비한 여인 혜린 역으로 출연한다. 혜린은 예쁘고 세련된 스타일에 팜므파탈의 매력까지 갖춘 인물로, 한 번 본 사람은 빠져들 수밖에 없는 신비의 매력녀다.



제작진은 "고호경이 가진 묘한 매력이 코믹과 멜로, 미스터리와 스릴러 등 다양한 장르적 요소를 갖춘 ’생초리’의 분위기와 잘 어울려서 캐스팅했다"며 "혜린을 둘러싼 이야기가 향후 줄거리 전개에서 중요한 축으로 등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생초리’는 한적한 시골의 사무소로 발령을 받은 증권사 직원들이 엉뚱한 마을 주민들과 벌이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담은 시트콤이다.



고호경이 연기하는 혜린은 3일 밤 11시 방송되는 5회 방송부터 등장한다.
  • 고호경, ‘생초리’ 팜므파탈로 브라운관 복귀
    • 입력 2010-12-01 11:14:18
    • 수정2010-12-01 11:22:20
    연합뉴스
’대마초 파문’으로 2006년 연예계를 떠났던 고호경이 tvN 드라마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생초리’로 복귀한다.



1일 tvN에 따르면 고호경은 이 드라마에서 서울에서 온 신비한 여인 혜린 역으로 출연한다. 혜린은 예쁘고 세련된 스타일에 팜므파탈의 매력까지 갖춘 인물로, 한 번 본 사람은 빠져들 수밖에 없는 신비의 매력녀다.



제작진은 "고호경이 가진 묘한 매력이 코믹과 멜로, 미스터리와 스릴러 등 다양한 장르적 요소를 갖춘 ’생초리’의 분위기와 잘 어울려서 캐스팅했다"며 "혜린을 둘러싼 이야기가 향후 줄거리 전개에서 중요한 축으로 등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생초리’는 한적한 시골의 사무소로 발령을 받은 증권사 직원들이 엉뚱한 마을 주민들과 벌이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담은 시트콤이다.



고호경이 연기하는 혜린은 3일 밤 11시 방송되는 5회 방송부터 등장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