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 대통령, 한미 FTA 협의 타결 관련 발표문 전문
입력 2010.12.04 (10:48) 연합뉴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어제 한·미 양국의 통상장관은 집중적인 협의를 통해 한·미 FTA 비준 추진에 필요한 합의를 도출하고 이를 발표하였습니다. 이로써 지난 2007년 6월 30일 서명된 이래 3년 이상 비준이 지연되어 왔던 한·미 FTA가 정식 발효될 수 있는 길이 열렸습니다.

이번 합의는 양국의 이익을 서로 균형 있게 반영하여 상호 윈윈(win-win)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는데 의미가 있습니다. 또한, 한·미 FTA 비준·발효를 위해 양국이 서로 수용 가능한 대안을 찾고자 지혜를 모아 함께 협력한 결과입니다.

한·미 FTA는 양국에게 커다란 경제적 이익을 가져올 것입니다. 또한, 한·미 동맹관계를 한 단계 도약시키는 계기가 될 것입니다. 한·미 FTA가 발효되면 우리나라는 미국, EU, ASEAN과 인도 등 세계 3대 경제권과 모두 FTA를 체결한 세계 유일의 나라가 될 것입니다. 한·미 FTA로 우리의 수출은 크게 신장될 것이며 우리 경제는 다시 한 번 질적으로 도약할 수 있는 기회를 맞게 될 것입니다.

이번 합의를 토대로 조속히 양국 입법부의 비준 동의가 이루어져서 오랫동안 지연되어온 한미 FTA가 결실을 거둘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합니다. 감사합니다.
  • 이 대통령, 한미 FTA 협의 타결 관련 발표문 전문
    • 입력 2010-12-04 10:48:31
    연합뉴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어제 한·미 양국의 통상장관은 집중적인 협의를 통해 한·미 FTA 비준 추진에 필요한 합의를 도출하고 이를 발표하였습니다. 이로써 지난 2007년 6월 30일 서명된 이래 3년 이상 비준이 지연되어 왔던 한·미 FTA가 정식 발효될 수 있는 길이 열렸습니다.

이번 합의는 양국의 이익을 서로 균형 있게 반영하여 상호 윈윈(win-win)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는데 의미가 있습니다. 또한, 한·미 FTA 비준·발효를 위해 양국이 서로 수용 가능한 대안을 찾고자 지혜를 모아 함께 협력한 결과입니다.

한·미 FTA는 양국에게 커다란 경제적 이익을 가져올 것입니다. 또한, 한·미 동맹관계를 한 단계 도약시키는 계기가 될 것입니다. 한·미 FTA가 발효되면 우리나라는 미국, EU, ASEAN과 인도 등 세계 3대 경제권과 모두 FTA를 체결한 세계 유일의 나라가 될 것입니다. 한·미 FTA로 우리의 수출은 크게 신장될 것이며 우리 경제는 다시 한 번 질적으로 도약할 수 있는 기회를 맞게 될 것입니다.

이번 합의를 토대로 조속히 양국 입법부의 비준 동의가 이루어져서 오랫동안 지연되어온 한미 FTA가 결실을 거둘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합니다. 감사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