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수 크라운제이도 대마초 피운 혐의로 입건
입력 2010.12.05 (19:35) 수정 2010.12.05 (23:21) 연합뉴스
dwd

dwd

서울경찰청 마약수사대는 국외 체류 중에 대마초를 피운 혐의(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 위반)로 가수 크라운제이(31·본명 김계훈)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2009년 5월부터 지난 10월까지 미국 현지에서 구한 대마초를 애틀랜타에 있는 자신의 집 등지에서 5차례 흡연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경찰에서 "최근 한두번 피워봤을 뿐"이라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미국에서 김씨와 함께 대마초를 피운 연예계 관계자가 더 많을 것으로 보고 수사 중이다.
  • 가수 크라운제이도 대마초 피운 혐의로 입건
    • 입력 2010-12-05 19:35:30
    • 수정2010-12-05 23:21:47
    연합뉴스

dwd

서울경찰청 마약수사대는 국외 체류 중에 대마초를 피운 혐의(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 위반)로 가수 크라운제이(31·본명 김계훈)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2009년 5월부터 지난 10월까지 미국 현지에서 구한 대마초를 애틀랜타에 있는 자신의 집 등지에서 5차례 흡연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경찰에서 "최근 한두번 피워봤을 뿐"이라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미국에서 김씨와 함께 대마초를 피운 연예계 관계자가 더 많을 것으로 보고 수사 중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