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평통 “美·中 수용 가능 통일비전 제시 필요”
입력 2010.12.08 (11:29) 수정 2010.12.08 (11:51) 정치
대통령 자문기구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는 이명박 대통령에게 미국과 중국이 받아들일 수 있는 통일비전을 제시해 줄 것을 건의했다고 밝혔습니다.

민주평통은 지난달 이 대통령에게 보고한 정책건의 보고서를 통해 한반도 통일에 대한 주변국의 우려를 해소하는 외교적 노력을 전개해야 한다며 이같이 전했습니다.

민주평통은 이와 함께 한미동맹과 한미일 안보협력을 지렛대로 중국의 태도를 변화시키고 북한을 움직일 수 있는 주도력을 확보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평통 “美·中 수용 가능 통일비전 제시 필요”
    • 입력 2010-12-08 11:29:06
    • 수정2010-12-08 11:51:20
    정치
대통령 자문기구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는 이명박 대통령에게 미국과 중국이 받아들일 수 있는 통일비전을 제시해 줄 것을 건의했다고 밝혔습니다.

민주평통은 지난달 이 대통령에게 보고한 정책건의 보고서를 통해 한반도 통일에 대한 주변국의 우려를 해소하는 외교적 노력을 전개해야 한다며 이같이 전했습니다.

민주평통은 이와 함께 한미동맹과 한미일 안보협력을 지렛대로 중국의 태도를 변화시키고 북한을 움직일 수 있는 주도력을 확보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