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타이완 경제부장 “삼성전자 타이완 기업 밀고 부도덕”
입력 2010.12.14 (05:51) 수정 2010.12.14 (07:40) 국제
스옌샹 타이완 경제부장은 유럽연합의 LCD패널 가격 담합 기업 조사에서 한국의 삼성전자가 타이완 기업들을 `밀고'함으로써 부도덕하게 행동했다고 비난했습니다.

스 부장은 "기업은 상거래 도의가 있어야 하고 일반적 상업 관습을 완전히 저버리고 폭로하는 행위는 당연히 하지 말아야 한다"면서 "이번 사건은 상도덕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주장했습니다.

스 부장은 어제 입법원에 출석해 집권 국민당 리칭화 위원이 "한국 삼성과 LG가 패널 가격 조작을 주도했는데 지금은 삼성이 밀고자로 변해 타이완 기업들이 손해를 보고 있다"면서 대책이 무엇이냐고 따지자 이같이 답했습니다.
  • 타이완 경제부장 “삼성전자 타이완 기업 밀고 부도덕”
    • 입력 2010-12-14 05:51:46
    • 수정2010-12-14 07:40:57
    국제
스옌샹 타이완 경제부장은 유럽연합의 LCD패널 가격 담합 기업 조사에서 한국의 삼성전자가 타이완 기업들을 `밀고'함으로써 부도덕하게 행동했다고 비난했습니다.

스 부장은 "기업은 상거래 도의가 있어야 하고 일반적 상업 관습을 완전히 저버리고 폭로하는 행위는 당연히 하지 말아야 한다"면서 "이번 사건은 상도덕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주장했습니다.

스 부장은 어제 입법원에 출석해 집권 국민당 리칭화 위원이 "한국 삼성과 LG가 패널 가격 조작을 주도했는데 지금은 삼성이 밀고자로 변해 타이완 기업들이 손해를 보고 있다"면서 대책이 무엇이냐고 따지자 이같이 답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