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제세포의학회 “줄기세포 시술과 사망 관련 없어”
입력 2010.12.14 (11:30) 수정 2010.12.14 (11:42) 사회
국제 세포의학회가 알앤엘 바이오에서 배양한 성체줄기세포 시술과 최근 발생한 2건의 사망사고는 개연성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국제 세포의학회는 한국의 줄기세포 시술 사망사고에 대해 조사한 결과 한 명은 시술을 받은 지 2주 후에 사망했고 다른 한 명은 폐동맥색전증으로 숨졌기 때문에 시술이 직접적인 사망원인이라고  단정할 수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해당 환자들이 시술을 받기 전에  의료진으로부터 충분한 설명을 들었고 치명적인 부작용에 대해서도 동의한 것으로 나타나 윤리적인 문제도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국제 세포의학회는 전 세계 35개 국가의 세포 전문가와  의사 5백여명이 활동하고 있는 단체로 라정찬 알앤엘 바이오 회장이  지난 10월까지 자문위원으로 활동했습니다.
  • 국제세포의학회 “줄기세포 시술과 사망 관련 없어”
    • 입력 2010-12-14 11:30:45
    • 수정2010-12-14 11:42:26
    사회
국제 세포의학회가 알앤엘 바이오에서 배양한 성체줄기세포 시술과 최근 발생한 2건의 사망사고는 개연성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국제 세포의학회는 한국의 줄기세포 시술 사망사고에 대해 조사한 결과 한 명은 시술을 받은 지 2주 후에 사망했고 다른 한 명은 폐동맥색전증으로 숨졌기 때문에 시술이 직접적인 사망원인이라고  단정할 수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해당 환자들이 시술을 받기 전에  의료진으로부터 충분한 설명을 들었고 치명적인 부작용에 대해서도 동의한 것으로 나타나 윤리적인 문제도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국제 세포의학회는 전 세계 35개 국가의 세포 전문가와  의사 5백여명이 활동하고 있는 단체로 라정찬 알앤엘 바이오 회장이  지난 10월까지 자문위원으로 활동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