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부, 2011 문화예술 10대 트렌드 발표
입력 2010.12.14 (19:24) 문화
내년 문화예술 분야에서 스마트 기술로 새로운 시장이 만들어지고 '베이비 붐' 세대가 문화계의 주력으로 등장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2011년도 문화예술 10대 트렌드'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이에 따르면 문화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한 공연 같은 '착한 예술'이 대세를 이루고 박물관, 미술관 등의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과 QR코드가 확산하며 1955년에서 1963년 사이에 태어난 '베이비 붐' 세대가 713만 명이란 인구 규모와 소비력을 앞세워 문화계의 새 주역으로 떠오를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 문화부, 2011 문화예술 10대 트렌드 발표
    • 입력 2010-12-14 19:24:33
    문화
내년 문화예술 분야에서 스마트 기술로 새로운 시장이 만들어지고 '베이비 붐' 세대가 문화계의 주력으로 등장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2011년도 문화예술 10대 트렌드'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이에 따르면 문화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한 공연 같은 '착한 예술'이 대세를 이루고 박물관, 미술관 등의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과 QR코드가 확산하며 1955년에서 1963년 사이에 태어난 '베이비 붐' 세대가 713만 명이란 인구 규모와 소비력을 앞세워 문화계의 새 주역으로 떠오를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