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검찰, 경찰 마약 장사 적발
입력 2010.12.15 (05:59) 사회
서울중앙지검 강력부는 서울 용산경찰서 마약 수사팀 소속 이모 경사가 마약을 판매한 혐의에 대해 수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경사는 평소 알고 지내던 마약 투약자로부터 450만 원을 받고 필로폰 10그램 정도를 넘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마약 밀매 조직으로부터 금품을 받고 단속 정보를 알려준 혐의로 이 경사를 지난 5일 구속했으며 이 경사로부터 마약을 구입한 사람의 신병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검찰은 특히 이 경사가 마약 단속 현장에서 필로폰을 빼돌려 판 것은 아닌지 수사하고 있으며, 다른 경찰관이 관여했는지도 조사 중입니다.

검찰은 이 경사가 돈을 받고 마약 투약 사건을 무마해준 정황도 포착하고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 경사는 관련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검찰, 경찰 마약 장사 적발
    • 입력 2010-12-15 05:59:45
    사회
서울중앙지검 강력부는 서울 용산경찰서 마약 수사팀 소속 이모 경사가 마약을 판매한 혐의에 대해 수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경사는 평소 알고 지내던 마약 투약자로부터 450만 원을 받고 필로폰 10그램 정도를 넘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마약 밀매 조직으로부터 금품을 받고 단속 정보를 알려준 혐의로 이 경사를 지난 5일 구속했으며 이 경사로부터 마약을 구입한 사람의 신병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검찰은 특히 이 경사가 마약 단속 현장에서 필로폰을 빼돌려 판 것은 아닌지 수사하고 있으며, 다른 경찰관이 관여했는지도 조사 중입니다.

검찰은 이 경사가 돈을 받고 마약 투약 사건을 무마해준 정황도 포착하고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 경사는 관련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