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짙은 안개에 항공기 ‘결항’ 잇따라
입력 2010.12.21 (06:33)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부지방에 낀 짙은 안개로 인천공항에 항공기 결항 사태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공항 갈 일 있으시면 비행 일정 꼼꼼히 확인해보셔야 겠습니다.

서영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자정을 넘긴 늦은 시각, 인천공항 입국장이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지친 표정으로 비행기를 기다리는 사람부터, 아예 밤을 지내려 자리를 깔고 누운 사람들까지.

대부분 어제 비행기에 탑승했다가 출발하지 못하고 다시 내린 사람들입니다.

<인터뷰> "항공기 탔다가 돌아왔어요. 3시간반 대기하다가.. 안개껴서 그렇다는데..."

갑작스런 결항으로 부쳤던 짐을 찾지 못한 사람들은 공항 담당자를 찾아 항의합니다.

<인터뷰> "아까 담당자가 그러더라구요, 짐을 찾는다고 했는데 그래도.. 불안하죠. 못찾았으니까.."

잇단 결항사태의 원인은 안개.

어제 하루 인천공항 일대에 한 치 앞도 보이지 않을 정도의 짙은 안개가 끼면서 항공기 160여 편의 출발이 지연되거나 아예 결항된 겁니다.

<인터뷰> 이병철 : "오늘은 못간다 그래서 돌아가요, 내일 와서 다시 출발대기해야겠지요. 답답하네요."

중부지방에 낀 짙은 안개는 오늘도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인천공항공사는 안개로 인한 지연출발과 결항사태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며, 승객들은 운항 일정 변경 여부를 미리 확인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서영민입니다.
  • 짙은 안개에 항공기 ‘결항’ 잇따라
    • 입력 2010-12-21 06:33:17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중부지방에 낀 짙은 안개로 인천공항에 항공기 결항 사태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공항 갈 일 있으시면 비행 일정 꼼꼼히 확인해보셔야 겠습니다.

서영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자정을 넘긴 늦은 시각, 인천공항 입국장이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지친 표정으로 비행기를 기다리는 사람부터, 아예 밤을 지내려 자리를 깔고 누운 사람들까지.

대부분 어제 비행기에 탑승했다가 출발하지 못하고 다시 내린 사람들입니다.

<인터뷰> "항공기 탔다가 돌아왔어요. 3시간반 대기하다가.. 안개껴서 그렇다는데..."

갑작스런 결항으로 부쳤던 짐을 찾지 못한 사람들은 공항 담당자를 찾아 항의합니다.

<인터뷰> "아까 담당자가 그러더라구요, 짐을 찾는다고 했는데 그래도.. 불안하죠. 못찾았으니까.."

잇단 결항사태의 원인은 안개.

어제 하루 인천공항 일대에 한 치 앞도 보이지 않을 정도의 짙은 안개가 끼면서 항공기 160여 편의 출발이 지연되거나 아예 결항된 겁니다.

<인터뷰> 이병철 : "오늘은 못간다 그래서 돌아가요, 내일 와서 다시 출발대기해야겠지요. 답답하네요."

중부지방에 낀 짙은 안개는 오늘도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인천공항공사는 안개로 인한 지연출발과 결항사태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며, 승객들은 운항 일정 변경 여부를 미리 확인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서영민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