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성 운전자 음주사고 5년간 30% 증가
입력 2010.12.23 (13:27)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여성 운전자의 음주사고가 해마다 크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50대 이상 중년여성의 음주사고는 3배 이상 급증했습니다.

서영민 기자입니다.

<리포트>

여성의 음주운전 건수가 지난 5년동안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삼성교통안전문화연구소가 지난 5년 동안 삼성화재 가입차량의 음주사고를 분석한 결과 여성 음주운전이 2005년 760여 건에서 지난해 990여 건으로 30.4% 증가했습니다.

특히 50대 이상 중년여성의 음주사고가 38건에서 100건으로 3배 가까이 급증했습니다.

남성 운전자의 음주사고는 지난해 모두 9천여 건으로 여성 운전자보다 10배가량 많았지만 증가율은 8.9%에 그쳤습니다.

연구소는 최근 여성의 사회활동이 늘면서 음주운전도 증가하고 있다며 특히 여가시간이 많아지는 중년 여성의 음주 사고가 눈에 띄게 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연구소는 이와 함께 음주운전 주행 실험 결과도 발표했습니다.

이 실험에서 운전자들은 소주 5잔을 마셨을 때 급제동 거리가 17%, 2잔만 마셔도 12% 증가하는 것으로 분석됐다고 밝혔습니다.

또 소주 5잔 정도의 음주 상태에서는 지그재그 장애물 통과 실험과 돌발 상황 대응 실험을 단 한 차례도 통과하지 못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연구소 관계자는 술 한두 잔 정도는 괜찮을 것으로 여기는 운전자가 많지만 실제로는 소주 2잔만 마셔도 운전능력이 크게 저하된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서영민입니다.
  • 여성 운전자 음주사고 5년간 30% 증가
    • 입력 2010-12-23 13:27:04
    뉴스 12
<앵커 멘트>

여성 운전자의 음주사고가 해마다 크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50대 이상 중년여성의 음주사고는 3배 이상 급증했습니다.

서영민 기자입니다.

<리포트>

여성의 음주운전 건수가 지난 5년동안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삼성교통안전문화연구소가 지난 5년 동안 삼성화재 가입차량의 음주사고를 분석한 결과 여성 음주운전이 2005년 760여 건에서 지난해 990여 건으로 30.4% 증가했습니다.

특히 50대 이상 중년여성의 음주사고가 38건에서 100건으로 3배 가까이 급증했습니다.

남성 운전자의 음주사고는 지난해 모두 9천여 건으로 여성 운전자보다 10배가량 많았지만 증가율은 8.9%에 그쳤습니다.

연구소는 최근 여성의 사회활동이 늘면서 음주운전도 증가하고 있다며 특히 여가시간이 많아지는 중년 여성의 음주 사고가 눈에 띄게 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연구소는 이와 함께 음주운전 주행 실험 결과도 발표했습니다.

이 실험에서 운전자들은 소주 5잔을 마셨을 때 급제동 거리가 17%, 2잔만 마셔도 12% 증가하는 것으로 분석됐다고 밝혔습니다.

또 소주 5잔 정도의 음주 상태에서는 지그재그 장애물 통과 실험과 돌발 상황 대응 실험을 단 한 차례도 통과하지 못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연구소 관계자는 술 한두 잔 정도는 괜찮을 것으로 여기는 운전자가 많지만 실제로는 소주 2잔만 마셔도 운전능력이 크게 저하된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서영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