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주영, 팀 분위기 바꾼 ‘리그 6호골’
입력 2010.12.23 (13:27) 수정 2010.12.23 (14:07)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리그 6호 골을 기록한 박주영의 골 활약은 의미가 컸습니다.



AS 모나코가 2부리그 강등권 위기에 몰려 있는 상황에서 터뜨린 귀중한 결승골이기 때문입니다.



45일 만에 승리를 거둔 모나코는 3승 10무 6패를 기록해 순위는 계속 17위에 머물렀지만 팀 분위기를 바꾸는 데 성공했습니다.



박주영의 골은 다음달 아시안컵에서 51년 만에 우승을 노리는 우리 대표팀에도 희소식입니다.
  • 박주영, 팀 분위기 바꾼 ‘리그 6호골’
    • 입력 2010-12-23 13:27:11
    • 수정2010-12-23 14:07:19
    뉴스 12
리그 6호 골을 기록한 박주영의 골 활약은 의미가 컸습니다.



AS 모나코가 2부리그 강등권 위기에 몰려 있는 상황에서 터뜨린 귀중한 결승골이기 때문입니다.



45일 만에 승리를 거둔 모나코는 3승 10무 6패를 기록해 순위는 계속 17위에 머물렀지만 팀 분위기를 바꾸는 데 성공했습니다.



박주영의 골은 다음달 아시안컵에서 51년 만에 우승을 노리는 우리 대표팀에도 희소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