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설탕값 인상…서민 물가 ‘빨간불’
입력 2010.12.23 (22:1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내일부터 설탕 가격이 공장 출고 가격 기준으로 10% 가량 오릅니다.

밀가루, 라면 등 생필품 가격도 줄줄이 오를 것으로 보여, 서민 물가에 빨간 불이 켜졌습니다.

정지주 기자입니다.

<리포트>

오늘 대형 마트의 설탕 매장은 종일 붐볐습니다.

<인터뷰> 김정희(서울 용산동) : "내일부터 오른대요, 그래서 좀 살라구요."

<인터뷰> 안순복(서울 노량진동) : "오른다면 조금이라도 절약하기 위해 사고 싶은 충동 나잖아요. 그래서 집에서 갑자기 나왔어요."

CJ 제일제당이 설탕 출고가격을 내일부터 9.7% 인상하면서, 유통업체들은 다음주 중반쯤 소비자 가격을 올릴 계획입니다.

하지만 이 설탕을 미리 사려는 소비자들이 늘면서 이 점포의 설탕 매출은 하루 만에 3배나 올랐습니다.

제과업체들도 비상이 걸렸습니다.

설탕에 이어 국제 원맥 값 급등으로 밀가루 값 인상도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식품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현재 시점뿐 아니라 향후 다가올 원자재 가격 인상도 굉장히 많은 원가부담이 되는게 사실입니다."

구리나 알루미늄 같은 다른 원자재들 가격도 연일 사상최고가를 갈아치우고 있고 커피와 옥수수 등은 세계 작황 부진으로 연초보다 110%나 폭등했습니다.

<인터뷰> 안경호(커피업체 홍보실장) : "내부적으로 분석한 결과 20%의 가격인상 요인이 있는 것으로 판단"

여기에 휘발유 값이 리터당 2천 원을 넘는 주유소가 다시 등장하고 버스와 지하철요금을 비롯한 공공요금 인상도 줄줄이 대기하고 있어서 서민 물가에 빨간불이 켜졌습니다.

KBS 뉴스 정지주입니다.
  • 설탕값 인상…서민 물가 ‘빨간불’
    • 입력 2010-12-23 22:15:45
    뉴스 9
<앵커 멘트>

내일부터 설탕 가격이 공장 출고 가격 기준으로 10% 가량 오릅니다.

밀가루, 라면 등 생필품 가격도 줄줄이 오를 것으로 보여, 서민 물가에 빨간 불이 켜졌습니다.

정지주 기자입니다.

<리포트>

오늘 대형 마트의 설탕 매장은 종일 붐볐습니다.

<인터뷰> 김정희(서울 용산동) : "내일부터 오른대요, 그래서 좀 살라구요."

<인터뷰> 안순복(서울 노량진동) : "오른다면 조금이라도 절약하기 위해 사고 싶은 충동 나잖아요. 그래서 집에서 갑자기 나왔어요."

CJ 제일제당이 설탕 출고가격을 내일부터 9.7% 인상하면서, 유통업체들은 다음주 중반쯤 소비자 가격을 올릴 계획입니다.

하지만 이 설탕을 미리 사려는 소비자들이 늘면서 이 점포의 설탕 매출은 하루 만에 3배나 올랐습니다.

제과업체들도 비상이 걸렸습니다.

설탕에 이어 국제 원맥 값 급등으로 밀가루 값 인상도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식품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현재 시점뿐 아니라 향후 다가올 원자재 가격 인상도 굉장히 많은 원가부담이 되는게 사실입니다."

구리나 알루미늄 같은 다른 원자재들 가격도 연일 사상최고가를 갈아치우고 있고 커피와 옥수수 등은 세계 작황 부진으로 연초보다 110%나 폭등했습니다.

<인터뷰> 안경호(커피업체 홍보실장) : "내부적으로 분석한 결과 20%의 가격인상 요인이 있는 것으로 판단"

여기에 휘발유 값이 리터당 2천 원을 넘는 주유소가 다시 등장하고 버스와 지하철요금을 비롯한 공공요금 인상도 줄줄이 대기하고 있어서 서민 물가에 빨간불이 켜졌습니다.

KBS 뉴스 정지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