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추위에 수도계량기 동파 잇따라
입력 2010.12.26 (11:40) 수정 2010.12.26 (19:24) 사회
사흘째 계속되고 있는 강추위로 오늘 하루 서울에서만 3백여 개의 수도 계량기가 얼어 부서지는 등 동파사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오늘 새벽 5시부터 서울에서 접수된 수도 동파사고는 모두 327건으로, 이 가운데 11건이 지금까지 보수공사 중입니다.

인천 경기 지역에서도 오늘 170여 건의 수도 동파사고가 이어졌습니다.

서울 상수도사업본부는 "주말에 물 사용량이 줄면서 수도관에 고여 있던 물이 얼어 동파되는 경우가 많다"며 "수도꼭지를 약하게 틀어놓거나 계량기를 헌 옷가지로 감싸"라고 말했습니다.
  • 강추위에 수도계량기 동파 잇따라
    • 입력 2010-12-26 11:40:56
    • 수정2010-12-26 19:24:08
    사회
사흘째 계속되고 있는 강추위로 오늘 하루 서울에서만 3백여 개의 수도 계량기가 얼어 부서지는 등 동파사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오늘 새벽 5시부터 서울에서 접수된 수도 동파사고는 모두 327건으로, 이 가운데 11건이 지금까지 보수공사 중입니다.

인천 경기 지역에서도 오늘 170여 건의 수도 동파사고가 이어졌습니다.

서울 상수도사업본부는 "주말에 물 사용량이 줄면서 수도관에 고여 있던 물이 얼어 동파되는 경우가 많다"며 "수도꼭지를 약하게 틀어놓거나 계량기를 헌 옷가지로 감싸"라고 말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