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집트서 신종플루로 석달 동안 51명 숨져
입력 2010.12.26 (19:32) 국제
이집트에서 지난 석달 동안 신종플루로 51명이 숨진 것으로 집계됐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이집트 보건부는 성명을 내고 지난 10월 이후 51명이 신종플루로 숨졌다며 이로써 이집트에서 신종플루로 숨진 환자 수는 134명으로 늘어났다고 밝혔습니다.

보건부는 지난 석 달 동안 신종플루에 걸린 환자 수는 모두 천145명이며, 이 가운데 264명은 현재 치료를 받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집트는 지난해 5월 돼지가 신종플루 바이러스를 인간에게 전염시킨다는 증거가 없다는 세계보건기구의 발표에도 신종플루 예방조치로 자국에서 사육되던 돼지 30만 마리를 모두 매몰처분한 바 있습니다.
  • 이집트서 신종플루로 석달 동안 51명 숨져
    • 입력 2010-12-26 19:32:50
    국제
이집트에서 지난 석달 동안 신종플루로 51명이 숨진 것으로 집계됐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이집트 보건부는 성명을 내고 지난 10월 이후 51명이 신종플루로 숨졌다며 이로써 이집트에서 신종플루로 숨진 환자 수는 134명으로 늘어났다고 밝혔습니다.

보건부는 지난 석 달 동안 신종플루에 걸린 환자 수는 모두 천145명이며, 이 가운데 264명은 현재 치료를 받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집트는 지난해 5월 돼지가 신종플루 바이러스를 인간에게 전염시킨다는 증거가 없다는 세계보건기구의 발표에도 신종플루 예방조치로 자국에서 사육되던 돼지 30만 마리를 모두 매몰처분한 바 있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