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심재철 “구제역 방지 가능한 모든 방안 검토”
입력 2011.01.04 (10:45) 수정 2011.01.04 (11:43) 정치
한나라당 심재철 정책위의장은 "초기 대응을 잘못해 구제역 사태가 악회됐다며 정부가 속죄하는 심정으로 모든 방안을 검토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심 정책위의장은 오늘 한나라당 원내대책회의에서 이같이 말하고 축산농가의 피해를 보전하기 위해 한나라당 김영우 의원이 발의한 '조세특례 제한법 개정안'도 조속히 처리돼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구제역 지역의 백신접종률이 60%인데 가능한 인적자원을 최대한 대응해 최단 시일 내에 백신 접종을 마쳐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심 정책위의장은 살처분시에는 반드시 사체만 매몰하는 친환경적인 방법을 사용해야하고 방역은 국경, 국내, 축산농가 등 3중 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심재철 “구제역 방지 가능한 모든 방안 검토”
    • 입력 2011-01-04 10:45:00
    • 수정2011-01-04 11:43:59
    정치
한나라당 심재철 정책위의장은 "초기 대응을 잘못해 구제역 사태가 악회됐다며 정부가 속죄하는 심정으로 모든 방안을 검토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심 정책위의장은 오늘 한나라당 원내대책회의에서 이같이 말하고 축산농가의 피해를 보전하기 위해 한나라당 김영우 의원이 발의한 '조세특례 제한법 개정안'도 조속히 처리돼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구제역 지역의 백신접종률이 60%인데 가능한 인적자원을 최대한 대응해 최단 시일 내에 백신 접종을 마쳐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심 정책위의장은 살처분시에는 반드시 사체만 매몰하는 친환경적인 방법을 사용해야하고 방역은 국경, 국내, 축산농가 등 3중 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