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계종 “불교행사에 정치인 참석 원칙적 배제”
입력 2011.01.04 (17:09) 문화
조계종 총무원이 앞으로 불교 행사에 정치인의 참석을 원칙적으로 배제한다는 종무행정 지침을 전국 본사와 말사에 전달했습니다.

총무원은 '민족문화 수호를 위한 종무행정 지침'에서 "연등법회와 봉축 법요식 등 각종 행사에 정부 관계자와 정치인의 참석을 원칙적으로 배제한다"며 "특히 정부와 한나라당 관계자의 참석은 단호히 거부하며, 기타 정치인과 기초.광역단체장의 참석은 자제토록 권고한다"고 밝혔습니다.

총무원은 지침에서 "정부와 한나라당 관계자를 제외한 정치인과 자치단체장이 부득이하게 참석했을 경우도 축사나 자리배정 등 별도의 의전은 시행하지 않는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따라 조계종은 내일 오후 조계사 대웅전에서 열리는 한국불교종단협의회 신년하례회에도 정부와 여당 관계자들의 참석을 불허하며, 기타 정치인이 오더라도 의전을 시행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조계종 “불교행사에 정치인 참석 원칙적 배제”
    • 입력 2011-01-04 17:09:39
    문화
조계종 총무원이 앞으로 불교 행사에 정치인의 참석을 원칙적으로 배제한다는 종무행정 지침을 전국 본사와 말사에 전달했습니다.

총무원은 '민족문화 수호를 위한 종무행정 지침'에서 "연등법회와 봉축 법요식 등 각종 행사에 정부 관계자와 정치인의 참석을 원칙적으로 배제한다"며 "특히 정부와 한나라당 관계자의 참석은 단호히 거부하며, 기타 정치인과 기초.광역단체장의 참석은 자제토록 권고한다"고 밝혔습니다.

총무원은 지침에서 "정부와 한나라당 관계자를 제외한 정치인과 자치단체장이 부득이하게 참석했을 경우도 축사나 자리배정 등 별도의 의전은 시행하지 않는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따라 조계종은 내일 오후 조계사 대웅전에서 열리는 한국불교종단협의회 신년하례회에도 정부와 여당 관계자들의 참석을 불허하며, 기타 정치인이 오더라도 의전을 시행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