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연천 구제역 초소 이병, 중사 차에 치어 숨져
입력 2011.01.09 (08:51) 사회
오늘 새벽 1시 쯤 경기 연천군 초성리 구제역 통제 초소에서 차량 통제 근무 중이던 23살 권모 이병이 27살 고모 중사가 몰던 승용차에 치어 숨졌습니다.

권 이병은 초소가 있는 편도 2차로 도로에서 1차로를 막고 차량을 통제하던 중 속도를 줄이지 않고 돌진한 고 중사의 승용차에 받혀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습니다.

경찰은 고 중사가 졸음 운전으로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한 뒤 고 중사를 헌병대로 인계했습니다.
  • 연천 구제역 초소 이병, 중사 차에 치어 숨져
    • 입력 2011-01-09 08:51:29
    사회
오늘 새벽 1시 쯤 경기 연천군 초성리 구제역 통제 초소에서 차량 통제 근무 중이던 23살 권모 이병이 27살 고모 중사가 몰던 승용차에 치어 숨졌습니다.

권 이병은 초소가 있는 편도 2차로 도로에서 1차로를 막고 차량을 통제하던 중 속도를 줄이지 않고 돌진한 고 중사의 승용차에 받혀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습니다.

경찰은 고 중사가 졸음 운전으로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한 뒤 고 중사를 헌병대로 인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