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캡틴의 당당한 출사표 ‘우승한다!’
입력 2011.01.09 (20:17) 수정 2011.01.09 (22:08) 포토뉴스
캡틴의 당당한 출사표 “우승한다!”

바레인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주장 박지성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첫 경기에 임하는 소감을 밝히고 있다.

‘우승하러 왔습니다!’
바레인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주장 박지성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첫 경기에 임하는 소감을 밝히고 있다.
웃음기 없는 캡틴 박
바레인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주장 박지성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한 외국기자의 질문을 받고 있다.
‘은퇴, 아시안컵 후 생각’
바레인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주장 박지성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국가대표 은퇴와 관련한 외국 기자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감독의 미소
바레인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조광래 감독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첫 경기에 임하는 소감을 밝히고 있다.
‘반드시 이긴다’
바레인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조광래 감독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첫 경기에 임하는 소감을 밝히고 있다.
굳은 표정의 바레인 감독
한국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치르는 바레인 축구대표팀의 살만 샤리다 감독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
‘최선 다하겠다’
한국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치르는 바레인 축구대표팀의 살만 샤리다 감독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첫 경기에 임하는 소감을 밝히고 있다.
  • 캡틴의 당당한 출사표 ‘우승한다!’
    • 입력 2011-01-09 20:17:18
    • 수정2011-01-09 22:08:36
    포토뉴스

바레인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주장 박지성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첫 경기에 임하는 소감을 밝히고 있다.

바레인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주장 박지성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첫 경기에 임하는 소감을 밝히고 있다.

바레인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주장 박지성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첫 경기에 임하는 소감을 밝히고 있다.

바레인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주장 박지성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첫 경기에 임하는 소감을 밝히고 있다.

바레인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주장 박지성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첫 경기에 임하는 소감을 밝히고 있다.

바레인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주장 박지성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첫 경기에 임하는 소감을 밝히고 있다.

바레인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주장 박지성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첫 경기에 임하는 소감을 밝히고 있다.

바레인과 아시안컵 첫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주장 박지성이 9일 오후(한국시간) 도하 알칼리파 주경기장에 마련된 메인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첫 경기에 임하는 소감을 밝히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