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 여성이 美 총기사건 피해 확대 막았다”
입력 2011.01.10 (10:51) 국제
미국 애리조나주 투산의 총기 난사 사건 때 한 여성이 테러범의 실탄 재장전을 저지해 피해 확대를 막을 수 있었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듀프니크 보안관은 사건 당시 범인 러프너가 권총에 장전돼 있단 실탄 31발을 다 쏜 뒤 새 탄창을 장전하려 할 때 한 여성이 러프너로부터 탄창을 빼앗았다고 말했습니다.

러프너는 이후 결국 다른 탄창을 장전했지만 탄창 스프링에 이상이 생겨 추가 발사를 못했고, 주춤하는 사이 제압됐습니다.

추가 피해를 막은 이 여성은 당시 몸싸움 과정에서 다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한 여성이 美 총기사건 피해 확대 막았다”
    • 입력 2011-01-10 10:51:30
    국제
미국 애리조나주 투산의 총기 난사 사건 때 한 여성이 테러범의 실탄 재장전을 저지해 피해 확대를 막을 수 있었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듀프니크 보안관은 사건 당시 범인 러프너가 권총에 장전돼 있단 실탄 31발을 다 쏜 뒤 새 탄창을 장전하려 할 때 한 여성이 러프너로부터 탄창을 빼앗았다고 말했습니다.

러프너는 이후 결국 다른 탄창을 장전했지만 탄창 스프링에 이상이 생겨 추가 발사를 못했고, 주춤하는 사이 제압됐습니다.

추가 피해를 막은 이 여성은 당시 몸싸움 과정에서 다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