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GM, 美정부에 100억 달러 저리 융자 요청”
입력 2011.01.10 (10:58) 국제
GM, 제너럴 모터스가 에너지 효율성을 강화한 자동차를 개발하고 생산하겠다는 명목으로 미국 정부에서 백억 달러, 우리 돈 11조 원 규모의 저리자금 융자를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국 내 자동차, 환경, 금융 정책 관계자들은 미 에너지부의 저리 자금이 GM의 연비 경쟁력 제고에 도움을 줄 것이라며 금년 초에 융자가 승인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습니다.

GM은 저리 자금 신청에 관해 언급을 피하고 있지만, 지난 2009년 미 정부 주도의 파산보호 신청 이전에 융자신청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와 관련해 에너지부 관리들은 금융 조건에 관한 논의를 계속하고 있다고 확인했지만 재무부 측은 아무런 논평을 하지 않고 있습니다.
  • “GM, 美정부에 100억 달러 저리 융자 요청”
    • 입력 2011-01-10 10:58:14
    국제
GM, 제너럴 모터스가 에너지 효율성을 강화한 자동차를 개발하고 생산하겠다는 명목으로 미국 정부에서 백억 달러, 우리 돈 11조 원 규모의 저리자금 융자를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국 내 자동차, 환경, 금융 정책 관계자들은 미 에너지부의 저리 자금이 GM의 연비 경쟁력 제고에 도움을 줄 것이라며 금년 초에 융자가 승인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습니다.

GM은 저리 자금 신청에 관해 언급을 피하고 있지만, 지난 2009년 미 정부 주도의 파산보호 신청 이전에 융자신청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와 관련해 에너지부 관리들은 금융 조건에 관한 논의를 계속하고 있다고 확인했지만 재무부 측은 아무런 논평을 하지 않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