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라크 폭력사태 작년 급감…치안 안정
입력 2011.01.12 (06:19) 국제
지난해 이라크에서 미군에 대한 폭탄공격 등 폭력사태가 상당히 줄어들었다고 이라크주둔 미군 사령부측이 밝혔습니다.
미국 일간지 유에스에이 투데이는 이라크 주둔 미군 통계를 인용해 지난해 이라크에서 일어난 폭력사건은 모두 8천2백여건으로, 지나 2009년 만 천여건보다 크게 줄어들었다고 전했습니다.

로이드 오스틴 이라크 주둔 미군 사령관은 이라크 정부가 치안 유지에 성공하는 것은 물론 치안 환경을 계속 개선시키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 이라크 폭력사태 작년 급감…치안 안정
    • 입력 2011-01-12 06:19:04
    국제
지난해 이라크에서 미군에 대한 폭탄공격 등 폭력사태가 상당히 줄어들었다고 이라크주둔 미군 사령부측이 밝혔습니다.
미국 일간지 유에스에이 투데이는 이라크 주둔 미군 통계를 인용해 지난해 이라크에서 일어난 폭력사건은 모두 8천2백여건으로, 지나 2009년 만 천여건보다 크게 줄어들었다고 전했습니다.

로이드 오스틴 이라크 주둔 미군 사령관은 이라크 정부가 치안 유지에 성공하는 것은 물론 치안 환경을 계속 개선시키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