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동기 후보자, 오늘 거취 표명…사퇴할 듯
입력 2011.01.12 (06:52) 수정 2011.01.12 (07:17)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정동기 감사원장 후보자가 이르면 오늘 사퇴할 것으로 보입니다.

보도에 김학재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사퇴 여부를 놓고 고심을 거듭했던 정동기 감사원장 후보자가 오늘 거취를 표명할 것으로 보입니다.

<녹취> 정동기 후보자 : "(청문회까지 갈 겁니까?) 하루만 더 생각해봅시다."

당청 갈등이 어느 정도 정리되는 분위기 속에 더 이상 입장 표명을 미룰 수는 없다는 판단이 작용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오늘 사퇴하지 않으면 추가 폭로를 내놓겠다는 야당의 거센 공세도 부담이 되고 있습니다.

어제 하루 정 후보자의 밝은 표정과 행보를 볼 때 사퇴 결심은 이미 선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청와대 입장 등을 고려해 그동안 사퇴 시기를 저울질했다는 분석입니다.

또 사퇴 표명에 따를 책임 논란도 최소화하고 대책 마련을 위한 시간도 벌기 위한 것이라는 게 중론입니다.

하지만 정 후보자는 거취 문제는 전적으로 자신이 결정할 사안이라며 청와대와의 조율 가능성에 대해 언급을 자제했습니다.

<녹취>정동기 후보자 : "(고민이 길어지시는것은 청와대 입장을 고려해서라고 보면 되나요?) 내가 결정할 일이지 뭐 누구... 여러가지 생각할 것은..."

청와대는 정치권과 여론의 동향을 관망하면서 정 후보자의 결심이 조만간 이뤄질 것으로 보고 사퇴 이후 대책을 강구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 뉴스 김학재입니다.
  • 정동기 후보자, 오늘 거취 표명…사퇴할 듯
    • 입력 2011-01-12 06:52:18
    • 수정2011-01-12 07:17:31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정동기 감사원장 후보자가 이르면 오늘 사퇴할 것으로 보입니다.

보도에 김학재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사퇴 여부를 놓고 고심을 거듭했던 정동기 감사원장 후보자가 오늘 거취를 표명할 것으로 보입니다.

<녹취> 정동기 후보자 : "(청문회까지 갈 겁니까?) 하루만 더 생각해봅시다."

당청 갈등이 어느 정도 정리되는 분위기 속에 더 이상 입장 표명을 미룰 수는 없다는 판단이 작용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오늘 사퇴하지 않으면 추가 폭로를 내놓겠다는 야당의 거센 공세도 부담이 되고 있습니다.

어제 하루 정 후보자의 밝은 표정과 행보를 볼 때 사퇴 결심은 이미 선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청와대 입장 등을 고려해 그동안 사퇴 시기를 저울질했다는 분석입니다.

또 사퇴 표명에 따를 책임 논란도 최소화하고 대책 마련을 위한 시간도 벌기 위한 것이라는 게 중론입니다.

하지만 정 후보자는 거취 문제는 전적으로 자신이 결정할 사안이라며 청와대와의 조율 가능성에 대해 언급을 자제했습니다.

<녹취>정동기 후보자 : "(고민이 길어지시는것은 청와대 입장을 고려해서라고 보면 되나요?) 내가 결정할 일이지 뭐 누구... 여러가지 생각할 것은..."

청와대는 정치권과 여론의 동향을 관망하면서 정 후보자의 결심이 조만간 이뤄질 것으로 보고 사퇴 이후 대책을 강구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 뉴스 김학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