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보훈복지공단 간부가 납품권 몰아주고 뇌물받아
입력 2011.01.12 (11:10) 사회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는 특정업체에 납품권을 몰아주고 수천만원대의 리베이트를 받아 챙긴 혐의 등으로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 건제사업단장 이모 씨를 구속 기소했습니다.

이 씨는 조달청 등에서 수주한 목재를 특정 기업에서 전량 납품하도록 해주고 납품대금의 일부를 상납받는 수법으로 2008년 11월부터 지난해 4월까지 3천백여만 원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 씨는 경찰이 자신의 비리에 대한 수사에 착수하자 관련 업체로부터 변호사 선임 비용 명목으로 천500만원을 받기도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 씨는 자신에게 뇌물을 상납한 업체가 납품 사업을 수주하도록 하기 위해 사내 벽보에만 몰래 입찰공고를 하고 가짜 경쟁업체를 참가시키는 등 입찰 절차를 조작하기도 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보훈병원과 요양시설을 운영하는 보훈복지의료공단은 참전 용사로 구성된 산하 조합 등을 통해 가구와 방음벽, 전기장비 등을 만들어 LH 공사나 조달청 같은 공공기관에 납품해 사업 기금을 마련합니다.
  • 보훈복지공단 간부가 납품권 몰아주고 뇌물받아
    • 입력 2011-01-12 11:10:54
    사회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는 특정업체에 납품권을 몰아주고 수천만원대의 리베이트를 받아 챙긴 혐의 등으로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 건제사업단장 이모 씨를 구속 기소했습니다.

이 씨는 조달청 등에서 수주한 목재를 특정 기업에서 전량 납품하도록 해주고 납품대금의 일부를 상납받는 수법으로 2008년 11월부터 지난해 4월까지 3천백여만 원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 씨는 경찰이 자신의 비리에 대한 수사에 착수하자 관련 업체로부터 변호사 선임 비용 명목으로 천500만원을 받기도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 씨는 자신에게 뇌물을 상납한 업체가 납품 사업을 수주하도록 하기 위해 사내 벽보에만 몰래 입찰공고를 하고 가짜 경쟁업체를 참가시키는 등 입찰 절차를 조작하기도 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보훈병원과 요양시설을 운영하는 보훈복지의료공단은 참전 용사로 구성된 산하 조합 등을 통해 가구와 방음벽, 전기장비 등을 만들어 LH 공사나 조달청 같은 공공기관에 납품해 사업 기금을 마련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