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1 AFC 아시안컵
마쓰이, 다리 부상…아시안컵 마감
입력 2011.01.18 (11:53) 연합뉴스
2011 아시안컵 축구대회에 출전한 일본 축구대표팀의 주전 미드필더 마쓰이 다이스케(30.톰 톰스크)가 다리를 다쳐 일찌감치 대회를 마감했다.

18일 일본 언론 보도에 따르면 마쓰이는 지난 14일(이하 한국시간) 시리아와 대회 조별리그 B조 2차전(일본 2-1 승)에서 오른쪽 허벅지 근육이 찢어져 귀국길에 올랐다.

마쓰이는 부상 이후 훈련도 하지 못하다 결국 팀을 떠났다.

이번 대회에서 한국 대표팀 주장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과 맞대결해 보고 싶다던 마쓰이의 바람도 물거품이 됐다.

마쓰이와 박지성은 일본 J-리그 교토 퍼플상가에서 함께 뛴 적이 있다.

조 1위로 8강에 오른 일본은 추가 선수 발탁 없이 22명으로 남은 대회를 치른다.
  • 마쓰이, 다리 부상…아시안컵 마감
    • 입력 2011-01-18 11:53:39
    연합뉴스
2011 아시안컵 축구대회에 출전한 일본 축구대표팀의 주전 미드필더 마쓰이 다이스케(30.톰 톰스크)가 다리를 다쳐 일찌감치 대회를 마감했다.

18일 일본 언론 보도에 따르면 마쓰이는 지난 14일(이하 한국시간) 시리아와 대회 조별리그 B조 2차전(일본 2-1 승)에서 오른쪽 허벅지 근육이 찢어져 귀국길에 올랐다.

마쓰이는 부상 이후 훈련도 하지 못하다 결국 팀을 떠났다.

이번 대회에서 한국 대표팀 주장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과 맞대결해 보고 싶다던 마쓰이의 바람도 물거품이 됐다.

마쓰이와 박지성은 일본 J-리그 교토 퍼플상가에서 함께 뛴 적이 있다.

조 1위로 8강에 오른 일본은 추가 선수 발탁 없이 22명으로 남은 대회를 치른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