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쎄라 ‘오늘도 세게 한 번 해볼까’
입력 2011.01.19 (18:37) 수정 2011.01.19 (18:57) 포토뉴스
받아보실래예?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염혜선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때린다!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이보람(뒤)이 현대건설 윤혜숙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쎄라 ‘오늘도 세게’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쎄라(왼쪽)가 현대건설 윤혜숙.김수지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틈새를 노려라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황연주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강서브에 온 집중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쎄라(뒤)가 현대건설 윤혜숙.김수지.황연주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어디로 가는거야?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황연주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손들의 외침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임효숙(오른쪽) 현대건설 블로킹 위로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케니 ‘제대로 앞을 봐’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현대건설 케니(뒤)가 도로공사 이보람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비장한 표정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현대건설 케니(뒤)가 도로공사 하준임.쎄라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막고 싶은 사람 손!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현대건설 케니(왼쪽)가 도로공사 임효숙(오른쪽).하준임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막고 싶은 간절한 마음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쎄라(앞)가 현대건설 양효진(왼쪽).케니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눈을 못 뜨겠어요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쎄라(앞)가 현대건설 양효진(왼쪽).케니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 쎄라 ‘오늘도 세게 한 번 해볼까’
    • 입력 2011-01-19 18:37:21
    • 수정2011-01-19 18:57:01
    포토뉴스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염혜선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염혜선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염혜선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염혜선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염혜선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염혜선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염혜선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염혜선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염혜선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염혜선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염혜선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19일 성남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NH 농협 2010-2011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 도로공사의 경기에서 도로공사 황민경(뒤)이 현대건설 김수지.염혜선의 블로킹을 앞에 두고 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