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민들 “청해부대 잘했다, 장하다!”
입력 2011.01.21 (22:2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잘했다,장하다! 국민들은 청해부대에 칭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김해정 기자입니다.

<리포트>

피랍된 삼호 주얼리호 선원들이 구출됐다는 뉴스 속보가 나오자 국민들의 눈과 귀는 텔레비전으로 향했습니다.

혹시 큰 피해는 없는지 안타깝게 지켜보던 마음은 모두 무사히 구출했다는 소식에 안도감으로 바뀝니다.

<인터뷰>박정현(경기도 성남시) :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이렇게 무사히 선원들을 구출했다는 게 상당히 대단하다 고 생각됩니다."

해적들과 교전을 하며 해외에서 펼친 구출작전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청해 부대에 대한 칭찬도 이어졌습니다.

<인터뷰>마재연(상인) : "너무너무 잘했고요. 앞으로는 더 이상 이런 일이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다친 사람들 빨리 치료가 돼서 고국으로 왔으면 좋겠습니다."

완벽하다고 할 만큼 성공적으로 수행된 구출작전에 대해 더 자세히 알고 싶다는 국민도 많았습니다.

<인터뷰>이다영(대전광역시) : "피랍된 국민을 구했다는 게 정말 대단한 일인 것 같고요. 사람들이 모르니까 정보 를 좀 더 알려주셨으면 해요."

누리꾼들의 반응도 뜨거웠습니다.

"장하다!", "잘했다!"는 칭찬의 글이 인터넷과 트위터 등에 이어졌습니다.

국민을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걸고 작전을 성공시킨 우리 군에 국민들은 화이팅을 외쳤습니다.

<인터뷰> 정백규(울산광역시) : "너무 감사하고 너무 감사합니다. 대한민국 화이팅!"

KBS 뉴스 김해정입니다.
  • 국민들 “청해부대 잘했다, 장하다!”
    • 입력 2011-01-21 22:20:06
    뉴스 9
<앵커 멘트>

잘했다,장하다! 국민들은 청해부대에 칭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김해정 기자입니다.

<리포트>

피랍된 삼호 주얼리호 선원들이 구출됐다는 뉴스 속보가 나오자 국민들의 눈과 귀는 텔레비전으로 향했습니다.

혹시 큰 피해는 없는지 안타깝게 지켜보던 마음은 모두 무사히 구출했다는 소식에 안도감으로 바뀝니다.

<인터뷰>박정현(경기도 성남시) :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이렇게 무사히 선원들을 구출했다는 게 상당히 대단하다 고 생각됩니다."

해적들과 교전을 하며 해외에서 펼친 구출작전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청해 부대에 대한 칭찬도 이어졌습니다.

<인터뷰>마재연(상인) : "너무너무 잘했고요. 앞으로는 더 이상 이런 일이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다친 사람들 빨리 치료가 돼서 고국으로 왔으면 좋겠습니다."

완벽하다고 할 만큼 성공적으로 수행된 구출작전에 대해 더 자세히 알고 싶다는 국민도 많았습니다.

<인터뷰>이다영(대전광역시) : "피랍된 국민을 구했다는 게 정말 대단한 일인 것 같고요. 사람들이 모르니까 정보 를 좀 더 알려주셨으면 해요."

누리꾼들의 반응도 뜨거웠습니다.

"장하다!", "잘했다!"는 칭찬의 글이 인터넷과 트위터 등에 이어졌습니다.

국민을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걸고 작전을 성공시킨 우리 군에 국민들은 화이팅을 외쳤습니다.

<인터뷰> 정백규(울산광역시) : "너무 감사하고 너무 감사합니다. 대한민국 화이팅!"

KBS 뉴스 김해정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