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 대통령 “우리 국민 위협 용납 안해”
입력 2011.01.22 (14:34)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번 구출 작전을 막후에서 지휘한 이명박 대통령은 작전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군을 치하하고, 앞으로도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행위는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남승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번 구출 작전은 이명박 대통령의 명령으로부터 시작됐습니다.

<녹취> 이명박(대통령) : "저는 어제 오후 5시 12분 국방부 장관에게 인질구출 작전을 명령했습니다."

이어 어제 오후 3시, 국방장관으로부터 작전이 성공적으로 종료됐다는 보고를 받았습니다.

<녹취> 이명박(대통령) : "우리 군은 어려운 여건 하에서도 완벽하게 작전을 수행해 냈습니다. 대한민국 국민과 함게 치하와 격려를 보냅니다."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어떤 행위도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이명박(대통령) : "우리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대한민국 국민의 생명과 안전입니다. 앞으로도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어떤 행위도 용납하지 않을 것입니다."

이 대통령은 이어 최영함에 전화를 걸어 함장 조영주 대령을 비롯한 청해부대 장병들에게 격려와 감사의 마음을 전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희생자가 나와선 안되지만, 해적과 타협하지 않는다는 선례를 반드시 세워야 한다는 결심으로 구출 작전을 명령했다고 참모들은 전했습니다.

KBS 뉴스 남승우입니다.
  • 이 대통령 “우리 국민 위협 용납 안해”
    • 입력 2011-01-22 14:34:10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이번 구출 작전을 막후에서 지휘한 이명박 대통령은 작전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군을 치하하고, 앞으로도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행위는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남승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번 구출 작전은 이명박 대통령의 명령으로부터 시작됐습니다.

<녹취> 이명박(대통령) : "저는 어제 오후 5시 12분 국방부 장관에게 인질구출 작전을 명령했습니다."

이어 어제 오후 3시, 국방장관으로부터 작전이 성공적으로 종료됐다는 보고를 받았습니다.

<녹취> 이명박(대통령) : "우리 군은 어려운 여건 하에서도 완벽하게 작전을 수행해 냈습니다. 대한민국 국민과 함게 치하와 격려를 보냅니다."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어떤 행위도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이명박(대통령) : "우리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대한민국 국민의 생명과 안전입니다. 앞으로도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어떤 행위도 용납하지 않을 것입니다."

이 대통령은 이어 최영함에 전화를 걸어 함장 조영주 대령을 비롯한 청해부대 장병들에게 격려와 감사의 마음을 전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희생자가 나와선 안되지만, 해적과 타협하지 않는다는 선례를 반드시 세워야 한다는 결심으로 구출 작전을 명령했다고 참모들은 전했습니다.

KBS 뉴스 남승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