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부간선도로 수도관 터져 물난리
입력 2011.01.31 (21:56) 수정 2011.02.01 (06:05) 사회
  어제 오후 6시 반쯤, 서울 신내동 신내 나들목 부근  북부간선도로 아래 묻혀 있는 수도 배관이 터지면서 도로로 물이 흘러 넘쳐  퇴근 시간 이 일대 교통혼잡이 빚어졌습니다.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는  강북정수장에서 북악터널배수지로 이어지는  수도배관 3개 가운데 한 개가 파열됐다며  임시 단수 조치를 하고  파열된 배관 사용을 중지했습니다.

 

  그러나  나머지 수도배관 2개는 정상 가동돼  이 일대 주민들에 대한 수돗물 공급은  지장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상수도사업본부는 최근 계속된 한파로  수도관이 약해져 파열된 것으로 보인다며  굴착기 등을 동원해  복구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 북부간선도로 수도관 터져 물난리
    • 입력 2011-01-31 21:56:56
    • 수정2011-02-01 06:05:07
    사회
  어제 오후 6시 반쯤, 서울 신내동 신내 나들목 부근  북부간선도로 아래 묻혀 있는 수도 배관이 터지면서 도로로 물이 흘러 넘쳐  퇴근 시간 이 일대 교통혼잡이 빚어졌습니다.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는  강북정수장에서 북악터널배수지로 이어지는  수도배관 3개 가운데 한 개가 파열됐다며  임시 단수 조치를 하고  파열된 배관 사용을 중지했습니다.

 

  그러나  나머지 수도배관 2개는 정상 가동돼  이 일대 주민들에 대한 수돗물 공급은  지장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상수도사업본부는 최근 계속된 한파로  수도관이 약해져 파열된 것으로 보인다며  굴착기 등을 동원해  복구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