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S&P, 이집트 신용등급 BB로 하향 조정
입력 2011.02.01 (18:58) 국제
국제신용평가회사인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는 오늘 반정부 시위가 계속되고 있는 이집트의 국가신용등급을 BB+에서 BB로 한 단계 하향조정했습니다.

S&P는 이집트의 향후 경기 전망에 대해 "불안정이 성장을 방해할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앞서, 무디스는 어제 이집트의 신용등급을 Ba1에서 Ba2로 한단계 하향 조정했습니다.
  • S&P, 이집트 신용등급 BB로 하향 조정
    • 입력 2011-02-01 18:58:09
    국제
국제신용평가회사인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는 오늘 반정부 시위가 계속되고 있는 이집트의 국가신용등급을 BB+에서 BB로 한 단계 하향조정했습니다.

S&P는 이집트의 향후 경기 전망에 대해 "불안정이 성장을 방해할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앞서, 무디스는 어제 이집트의 신용등급을 Ba1에서 Ba2로 한단계 하향 조정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