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외국기업, 접대비 ‘펑펑’ 기부금 ‘찔끔’
입력 2011.02.06 (08:13) 수정 2011.02.06 (10:13) 경제
국내에 투자한 외국기업들은 국내 기업에 비해 접대비는 2배 이상 많이 쓰고 기부금은 적게 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세청 집계결과 지난 2009년을 기준으로 우리나라에 투자한 천4백여 개 외국법인의 접대비 총지출액은 6백22억 원으로 1개 법인당 평균 4천4백만 원가량을 접대비로 지출했습니다.

이는 국내 기업의 평균치인 천7백만 원의 2배가 넘는 수치입니다.

반면 외국 기업들의 기부금은 법인당 평균 2백61만 원에 불과해 국내 기업 평균인 8백25만 원의 3분의 1 수준이었습니다.
  • 외국기업, 접대비 ‘펑펑’ 기부금 ‘찔끔’
    • 입력 2011-02-06 08:13:18
    • 수정2011-02-06 10:13:51
    경제
국내에 투자한 외국기업들은 국내 기업에 비해 접대비는 2배 이상 많이 쓰고 기부금은 적게 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세청 집계결과 지난 2009년을 기준으로 우리나라에 투자한 천4백여 개 외국법인의 접대비 총지출액은 6백22억 원으로 1개 법인당 평균 4천4백만 원가량을 접대비로 지출했습니다.

이는 국내 기업의 평균치인 천7백만 원의 2배가 넘는 수치입니다.

반면 외국 기업들의 기부금은 법인당 평균 2백61만 원에 불과해 국내 기업 평균인 8백25만 원의 3분의 1 수준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