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청와대 “여야 영수회담 실무선에서 의견 교환 중”
입력 2011.02.07 (06:04) 정치
청와대는 여야 영수회담 개최와 관련해 실무선에서 상호 의견을 교환하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명박 대통령이 야당 대표와 만날 수 있다는 원칙을 밝혔고 야당 대표가 여기에 호응한 만큼 실무선에서 상호 의견을 조심스럽게 교환하고 있는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또 여야 영수회담 개최와 2월 임시국회 개최는 별도의 사안이라고 말했습니다.

다른 청와대 관계자는 여야 영수회담 성사 가능성이 있다고 봐야 한다면서도 여야 원내대표가 이번 주내 영수회담 추진에 합의한 것은 적절치 않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또 다른 청와대 관계자는 야당이 지난해말 여당의 예산안 단독처리에 대한 사과를 영수회담의 전제로 제기한다면 회담 개최가 쉽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청와대 “여야 영수회담 실무선에서 의견 교환 중”
    • 입력 2011-02-07 06:04:48
    정치
청와대는 여야 영수회담 개최와 관련해 실무선에서 상호 의견을 교환하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명박 대통령이 야당 대표와 만날 수 있다는 원칙을 밝혔고 야당 대표가 여기에 호응한 만큼 실무선에서 상호 의견을 조심스럽게 교환하고 있는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또 여야 영수회담 개최와 2월 임시국회 개최는 별도의 사안이라고 말했습니다.

다른 청와대 관계자는 여야 영수회담 성사 가능성이 있다고 봐야 한다면서도 여야 원내대표가 이번 주내 영수회담 추진에 합의한 것은 적절치 않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또 다른 청와대 관계자는 야당이 지난해말 여당의 예산안 단독처리에 대한 사과를 영수회담의 전제로 제기한다면 회담 개최가 쉽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