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국계 외국인 투자자 국내 첫 만명 넘어서
입력 2011.02.07 (06:08) 경제
국내 증시에서 전통적으로 '큰 손' 역할을 해 온 미국계 외국인투자자가 지난해 만 명을 넘었습니다.

금융감독원은 지난해 말 금감원에 등록된 외국인 투자자는 3만 천 60명으로 전년도보다 3천명 증가했습니다.

국가별로는 미국이 처음으로 만 명을 넘어 만 6백 44명으로 집계됐고 일본과 케이만아일랜드 영국과 캐나다, 룩셈부르크도 각각 천 명이 넘었습니다.

전체 등록 외국인투자자 가운데 개인은 8천 9백명 기관은 2만 2천명으로 기관이 훨씬 많았습니다.

기관 투자자는 펀드가 절반이 넘었고, 연기금과 투자매매 중개업,은행 순이었습니다.
  • 미국계 외국인 투자자 국내 첫 만명 넘어서
    • 입력 2011-02-07 06:08:09
    경제
국내 증시에서 전통적으로 '큰 손' 역할을 해 온 미국계 외국인투자자가 지난해 만 명을 넘었습니다.

금융감독원은 지난해 말 금감원에 등록된 외국인 투자자는 3만 천 60명으로 전년도보다 3천명 증가했습니다.

국가별로는 미국이 처음으로 만 명을 넘어 만 6백 44명으로 집계됐고 일본과 케이만아일랜드 영국과 캐나다, 룩셈부르크도 각각 천 명이 넘었습니다.

전체 등록 외국인투자자 가운데 개인은 8천 9백명 기관은 2만 2천명으로 기관이 훨씬 많았습니다.

기관 투자자는 펀드가 절반이 넘었고, 연기금과 투자매매 중개업,은행 순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