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호주 서부 퍼스 산불 계속 번져
입력 2011.02.07 (08:16) 수정 2011.02.07 (08:59)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시뻘건 불길이 깊고 까만 밤을 통째로 집어삼켰습니다.

150여 명의 소방관들이 불길을 잡기 위해 전력을 다해보지만 역부족입니다.

지난 토요일 밤 호주 서쪽의 퍼스에서 난 불은 시속 75킬로미터의 돌풍을 타고 계속해서 북서쪽으로 이동중입니다.

이 불로 주민 백여 명이 긴급 대피했고 8백 헥타르가 잿더미가 됐지만, 진화는 여전히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 호주 서부 퍼스 산불 계속 번져
    • 입력 2011-02-07 08:16:15
    • 수정2011-02-07 08:59:07
    뉴스광장
시뻘건 불길이 깊고 까만 밤을 통째로 집어삼켰습니다.

150여 명의 소방관들이 불길을 잡기 위해 전력을 다해보지만 역부족입니다.

지난 토요일 밤 호주 서쪽의 퍼스에서 난 불은 시속 75킬로미터의 돌풍을 타고 계속해서 북서쪽으로 이동중입니다.

이 불로 주민 백여 명이 긴급 대피했고 8백 헥타르가 잿더미가 됐지만, 진화는 여전히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